이노웨이브글로벌 공식 홈페이지, eink 전자책 단말기 개발, 크레마 등 제품 소개, 고객센터 등 제공. 원스토어 수수료 인하 2년, 어떻게 달라졌나 > NEWS | 이노웨이브글로벌 INNOWAVE Global 이노웨이브글로벌 INNOWAVE Global

INFO IWG

News

원스토어 수수료 인하 2년, 어떻게 달라졌나

2020.08.05 11:36

애플리케이션(앱) 마켓 원스토어가 수수료 인하 정책을 시행한 후 8분기 연속 거래액 성장을 달성했다. 앞서 원스토어는 2018 7월 

업계에서 불문율로 취급되던 30%의 앱마켓 수수료를 20%로 낮춘 바 있다. 자체 결제 시스템을 사용할 경우 5%로 인하하는 정책도 

함께 진행했다. 

 

20일 원스토어에 따르면 지난 2분기에 역대 최고 실적을 갱신하며 2018 2분기 이후 2년간, 8분기 연속 거래액이 늘었다. 특히 

지난해(아이지에이웍스 모바일인덱스 집계 기준)에는 국내 모바일게임 매출 점유율 12.2%를 기록해 애플 앱스토어를 제치고 2위에

 올랐다.

 

지난 2분기 원스토어의 게임 거래액은 수수료 인하 전인 2018 동기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넥슨의 ‘피파온라인4 M’, 4399코리아의 

‘기적의 검’, 플레이위드의 ‘로한M’, 스마트조이의 ‘라스트오리진’, 엑스엔게임즈의 ‘카오스모바일’ 등 주요 타이틀이 매출을 견인했다. 

최근 넥슨의 ‘바람의나라: 연’과 선데이토즈의 ‘애니팡4’도 원스토어에 동시 출시되는 등 달라진 위상을 입증하고 있다.

 

비게임 앱 분야의 거래액도 2018 2분기 대비 2배 이상 성장했다. 올 초 코로나19 관련 유용한 앱들을 메인 화면에 배치했고 e북 및 

웹툰 분야도 성장한 것으로 집계됐다. 최근 웹툰, 만화, 판타지 및 로맨스 소설까지 무제한으로 이용 가능한 구독형 상품인 ‘북패스’도 

선보였다.

 

이재환 원스토어 대표는 “원스토어는 업계와의 상생을 위해 2년 전 단행한 수수료 인하 이후 주요 분야에서 2배 이상의 성장을 

기록했다”며 “글로벌 앱마켓들의 과도한 수수료가 이슈로 조명받는 상황에서 원스토어는 상생의 가치를 통한 성장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채성오 cso86@bloter.net | 블로터